총 방문자수
364,405,631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395

오늘의 방문자수
1,160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이광구기자    작성일 : 11-01-02 조회수 : 4,835 추천수 : 70 번호 :13
여론 1번지 새해 벽두 임진각에서 대북 풍선 날리다 부추연

 

새해 벽두 임진각에서 대북 풍선 날리다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2011 신년 성명서



살을 에는 삭풍 속에서 웅크려 떨며 굶어죽어 가고 있는 수많은 이북 동포 형제들을 생각하면 가슴이 메어지고 피눈물이 솟구칩니다.

 

어떻게든 살려고 먹을 것을 찾아 탈북 했다가 보안 원에게 붙잡혀온 여성이 몸이 부서지게 구타당하는 동영상을 보며 우리는 모두 눈물을 흘렸습니다.

 

지난 10년 동안만 해도 6백만 명 이상의 이북 동포들을 고의로 굶겨죽이고 얼려죽이고 때려죽여 학살한 저 극악한 김정일 살인 범죄조직은 3대 세습의 해괴하기 짝이 없는 장면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전무후무한 저런 살인범 김정일 조직이 쌍둥이 악의 소굴 중공의 지원 하에 노비 김대중, 노무현, 주사파 일당과 내통하며 꾸며온 대한민국 적화점령의 국제적 음모는 이제 평화협정과 헌법 3조 영토조항 삭제 개헌이라는 정점을 향해 치달리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북 동포들이 당하는 대학살의 진상을 다 보았고 적화 점령 음모의 내막을 다 알게 된 우리 국민은 새해부터 반역 음모 분쇄와 반역조직 박멸, 북괴 붕괴, 이북 동포 구출을 위해 총결집하여 강력하게 나아갈 것입니다.

 

국가회생의 새로운 기운은 곳곳에서 감지되고 있습니다.

 

천안함 피격 침몰, 연평도 포격의 북괴 만행을 본 청소년, 대학생 세대에서 김정일 범죄조직과 트로이 목마 간첩단 처단을 외치는 목소리들이 강렬하게 터져 나오기 시작한 것은 참으로 반가운 일입니다.

 

때 묻지 않은 밝은 영혼의 새로운 세대가 등장함에 따라 비뚤어지고 더러운 오염물질 386 세대는 쓰레기 수거되어 폐기될 것입니다.

 

우리는 새로운 청소년 세대에게 더욱 많은 진실과 내막을 알려주어 안목을 키워나가고 대대적으로 지원하여 조직화를 도와주며 국가미래를 기대할 수 있는 희망세대로 육성하여야 합니다.

 

세밀하게 들여다보면 이미 경제계에서 언론계에서 예술계에서 스포츠계에서 정의감과 애국심이 분출하기 시작한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기네스 북 1등감인 반역범, 사기범, 도둑놈 김대중이 국가로부터 도둑질한 비자금 수백조원을 국내외로 숨겨 굴리며 만들어 놓은 조직들이 몰락하기 시작하였습니다.

 

2011 새해부터 우리 국민은 이러한 정의감과 애국심의 기류에 불을 붙여 화산폭발을 이끌어 낼 것입니다.

 

이러한 장엄한 화산폭발의 쓰나미에 의해 국가위기의 진상을 감추고 있던 은폐의 벽이 무너지고 내막의 진실이 완전히 드러날 것입니다.

 

첫째, 전자개표기 사기극이 만들어낸 가짜 대통령 노무현 사건의 진상이 드러날 것입니다.

 

둘째, 김대중이 도둑질한 수 백조 원의 비자금이 암세포를 키우는 반역자금이 되어 우리 대한민국을 갉아먹어 왔다는 사실이 드러날 것입니다.

 

셋째, 2005년 6월 19일 북괴군 도발에 의해 8명의 장병이 전사한 연천 530 GP 피격 사건을 빨갱이 노무현 정권이 김동민 일병의 우발적 범행으로 날조하여 군과 국민 사이를 이간질한 사실이 드러날 것입니다.

 

넷째, 휴전선이남 12 킬로미터까지 침입해 들어오다가 2000년에 발견되어 지하 37미터의 내부 동영상까지 촬영된 연천 구미리 남침땅굴이 반역정권들에 의해 10년 이상 숨겨져 온 사실이 드러날 것입니다.

 

이러한 네 가지 엄청난 사실의 폭로가 의미하는 것은 현 정치권 안에 국가와 국민을 지켜줄 정당이나 정치인이 전혀 없다는 비참한 현실입니다.

 

김대중, 노무현 일당을 통해 결국 김정일에게 결정적인 약점을 잡혀 모두들 무릎을 꿇었기 때문에 이 엄청난 네 가지 사실들을 다 듣고 알면서도 자기 한 몸 털끝 하나라도 다칠까봐 무서워 국민들에게 알리지 못한 것입니다.

 

이런 사이에 죽음의 함정이 우리 국민들의 발아래까지 와 있는 것입니다.

 

이런 자들이 대통령을 하겠다고 후보로 나서고 있는 것은 국가를 모독하고 국민을 농락하는 것입니다.

 

우리 국민은 새해를 맞이하여 이 지경의 정치권을 전면 청소할 것입니다.

 

이 지경까지 된 현재의 기막힌 상황은 역으로 생각해 보면 분명 전화위복의 최대 기회입니다.

 

우리 국민이 단합하여 썩어 문드러진 정치권을 단호히 도태시키고 위기를 이겨낼 때 대한민국에게는 세계 제 1 선진강대국의 큰 길이 열릴 것입니다.

 

이 길이 살인마 범죄조직 북괴를 붕괴시키고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의 품 안으로 통일을 이룩하는 길이며 이북 동포들을 구출하는 길입니다.

 

위대한 국가 대한민국은 반드시 승리합니다.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공동대표

부산대학교 철학과 교수

최우원

추천 : 70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16대선부정… 11-01-02 21:21
 
대한민국의 법과정의  테러,살인마,범 개정일의 악정 폭정앞에 신음하는 북괴가 아닌 북한의 진정한
주인분이신 북한주인분들께  북괴가 처한,현실을 북한,주인분들께 알리는 거룩한 헌신과 투혼앞에
존경하는 애국지사분이신 국립부산대학교 철학과 최우원교수분이시며 애국시민단체 부.추연 공동대표분
이시며 대북전단보내기국민연합 공동대표분 애국시민단체

부.추연 윤용대표분 애국시민단체 전민모 부국단 공동대표 석종대 대표분 모든애국지사분과 이.역사적인
현장에 오신 모든 분과 비롯 사정이 있으 오시지 못한분과 액수에 상관없이 북한,주인분께 북괴의 실상을
알리는 대북홍보물 전단지 만들기 보내기에 애국후원금을 보내주신 모든분들께 머리 고개숙여
존경과 감사를 드립니다
아침이슬 11-01-03 13:35
 
수고많으셨습니다!
부산, 대구, 울산, 경기도 등 먼 거리에서도 피곤함도 마다않고 오신
애국열정에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지금은 비록 열악한 여건속에 미숙한 과정일지라도, 그 누구도 감히
가로막지 못할 애국열정이라면 앞으론 더한 희망과 발전이 있으리라
믿습니다.

오늘까지도 북한주민들의 인권을 탄압하는 공산정권에 반기를 들면
서 하루 빨리 그 암울한 세상에서 해방되시길 두 손모아 기원합니다.

반가운 님들, 만나뵈어 기뻤고요...
올 한 해도 희망찬 밝은 미래가 펼쳐지시길 소망합니다. ^^*
민국사랑 11-01-03 19:14
 
추운 날씨에 수고들 하셨습니다
다음번에는 반듯이 참석 합니다
걸회추개국… 11-01-03 20:24
 
니미 또 쓸데없는 짓들 하셨구만요. 저런다고 뭐가 바뀐답니까?
빨국부 11-01-04 08:18
 
니놈은 이미 빨갱이로 낙인 찍혀다
개같은 악질 빨갱이 새기 빨국부를 봉하 부엉이 바위로 추락시키자
이기자님 11-01-04 08:21
 
동영상 수준이 아주 높습니다
우파 모두가 기자가 되고 패널이 되고 사회자가 되고
김정일 처단하는 전사가 되어 대한민국의 수호신이 됩시다.
정말 동영상 빨비씨를 능가 합니다
 
 
 


[부추연TV] 우리가 승리한다!
Total 837

[부추연TV] 걸레같은 헌법재판소 폐쇄하라!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37 안철수가 진짜로 이렇게 한다면 나는 안철수 찍겠다. (1) 부추연 10-07 2855 68
36 박근혜의 지지도가 올라가지 않는 세 가지 이유 (3) 부추연 10-02 2928 66
35 박근혜는 인혁당에 대하여 아무 것도 모른다 (5) 부추연 09-16 3142 73
34 아! 박정희 장군이 그립다! (7) 부추연 09-15 3321 84
33 MB가 다니는 소망교회에서 김지철 목사는 물러나야 한다 (3) 부추연 09-14 3850 74
32 안철수에 대한 부추연의 생각 (2) 부추연 09-11 2884 64
31 북한은 숨겨둔 비자금으로 수해복구를 하라 (3) 부추연 09-11 2805 72
30 국민들은 또 한번 안철수에게 속았다. (1) 부추연 09-06 2747 69
29 안철수측의 깜짝쇼 (1) 부추연 09-06 2796 73
28 3중 인격자 안철수 (4) 부추연 08-31 3213 78
27 국민은 이런 대통령을 원한다. (1) 부추연 08-24 2926 75
26 껌 장사꾼들(롯데, 해태, 오리온)에 경고한다! (4) 부추연 08-16 3168 62
25 구청 공무원 99.4%가 '떼도둑질' (7) 부추연 08-10 3384 62
24 [부추연 논평] 국회는 범인을 숨겨주는 곳이 아니다 (3) 부추연 07-31 3155 63
23 [부추연 논평] 놀고먹는 박원순 시장 (1) 부추연 07-27 3486 58
22 [부추연 논평] 20점도 못되는 박원순 시장 (2) 부추연 07-23 3409 60
21 [부추연 논평] 박지원은 자결하라 (2) 부추연 07-20 3807 64
20 위험천만한 전신주 (2) 부추연 07-19 3043 65
19 세계 5대 강국의 초석을 다진 이명박에게 감사하자!! (8) 부추연 05-14 3205 65
18 19대총선 결과를 보고 (2) 부추연 04-12 3152 63
   41  42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